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뉴스인사이드

편집국장 오늘의 뉴스

비우량 회사채 30조원 디폴트 ‘비상’ 外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비우량 회사채 30조원 디폴트 ‘비상’

오는 6월말까지 만기가 돌아오는 회사채와 기업어음(CP) 중 비우량 등급은 30조원에 달합니다. 이들 채권은 시중 자금경색으로 만기 연장이 어려울 전망입니다. 시장에선 특단이 대책이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나옵니다. 한국경제신문 3월23일자(월) ‘오늘의 뉴스’입니다.

1. 비우량회사채·CP 상반기 만기 30조원 ‘비상’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항공사·관광업종을 비롯한 기업들의 부도 우려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현재 A+ 등급 이상 회사채와 A20 이상 기업어음(CP)등 안정적 등급의 우량채권을 뺀 나머지 채권들의 만기 도래 금액이 올해 말까지 43조원으로 추정됩니다. 10조원 규모의 채권시장안정펀드와 6조7000억원 규모 채권담보부증권(P-CBO) 발행으론 역부족이라는 지적이 나옵니다. 단기자금 시장도 불안한 움직임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은 기업들의 자금 경색 문제를 풀기 위해 한국은행과 국책은행이 나서서 코로나19에 직격탄을 맞은 기업들의 회사채를 ...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04.08(수)

카드뉴스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카드뉴스) 카페인 중독 해결법
(카드뉴스) 심장질환 증상과 예방법
(카드뉴스) 한국관광공사가 추천하는 온천 명소
(카드뉴스) '코로나 블루' 잘 극복하는 비결
(카드뉴스) 여행사 추천 봄 여행지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서울의 문화예술 명소
(카드뉴스) 감염병 예방을 위한 개인위생법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