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뉴스인사이드

한경 필 하모닉
오케스트라

베르디, 오페라 리골레토 중 '그리운 이름이여'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이탈리아 오페라를 세계적인 위치로 격상시킨 베르디의 오페라 리골레토 1막에서 리골레토의 딸 질다가 부르는 아리아입니다. 전 3막으로 구성된 이 오페라는 시작부터 끝까지 전체가 명곡으로 엮어져 있는데, 제 3막에서 바람둥이 만토바 공작이 부르는 ‘여자의 마음’과 함께 가장 유명한 곡입니다.
호색가인 만토바 공작은 교회에서 한 번 보고 반해 버린 아가씨를 뒤쫓아 간 결과, 그녀가 길거리 끝에 있는 조그만 집에 살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됩니다. 제 1막 제2장에서 공작은 학생 모습으로 변장하고 살며시 그 집에 들어갑니다. 그녀는 공작 밑에서 일하는 광대의 딸인 질다였습니다. 공작이 불타오르는 사랑을 호소하자 질다는 놀라지만, 자세히 보니 이전부터 마음 속으로 사모했던 청년이라 기뻐서 어쩔바를 모릅니다. 그러나 공작은 자신이 가난한 학생인 과르티에르 마르데라며 거짓말을 합니다. 그가 돌아간후 질다는 과르티에르 마르데라는 "그리운 이름"에 대한 사랑의 마음을 아리아로 나타냅니다.

세계적 지휘자 금난새 선생님의 유쾌한 설명과 지휘! 지금 감상해보세요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9.11.20(수)

카드뉴스

(카드뉴스) 가성비 높은 해외 리조트 두곳
(카드뉴스) 여행사 추천 봄 여행지
(카드뉴스) 비즈니스 트래블러들이 손꼽는 '가성비 갑' 여행지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카드뉴스) 서울 체험 관광
(카드뉴스) 노화 막는 슈퍼푸드
(카드뉴스) 아이와 함께 가는 겨울방학 여행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동남아 이색 체험 여행지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