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뉴스인사이드

얼마집

양천구 '신정아이파크' 전용 84㎡ 10억대 아파트 등극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서울 양천구 신정동의 ‘신정아이파크’ 전용면적 84㎡가 10억원대에 진입했다. 목동 신시가지 아파트와 인근 새 아파트 가격이 ‘키맞추기’를 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에 따르면 신정아이파크 전용 84㎡가 이달 10억5000만원에 실거래됐다. 직전 마지막 거래이자 신고가를 기록한 거래는 지난 9월 9억6000만원(1층)에 이뤄졌다. 이 주택형은 올해 1월에는 7억6000만원에 거래됐다. 1년 사이 3억원 가까이 가격이 오른 셈이다. 현재 호가는 10억~11억3000만원 사이에 이뤄져 있다.

전용 114㎡도 지난달 12억9500만원에 거래되며 신고가를 경신했다. 직전 신고가는 지난 7월 12억5000만원이었다.

이 단지는 2002년 7월 입주한 17년차 아파트다. 590가구, 7개동으로 구성돼 있다. 전용 59~114㎡의 중대형 면적으로 이뤄져 있다. 단지는 지하철 5호선 오목교역에서 도보로 6분 거리에 있다.

윤아영 기자 youngmoney@hankyung.com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9.11.21(목)

카드뉴스

(카드뉴스) 동남아 이색 체험 여행지
(카드뉴스) 비즈니스 트래블러들이 손꼽는 '가성비 갑' 여행지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카드뉴스) 서울 체험 관광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노화 막는 슈퍼푸드
(카드뉴스) 가성비 높은 해외 리조트 두곳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카드뉴스) 여행사 추천 봄 여행지
(카드뉴스) 아이와 함께 가는 겨울방학 여행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