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뉴스인사이드

얼마집

광명 '철산래미안자이' 8월 신고가보다 1억원 내려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경기 광명 철산동의 대장주 아파트인 ‘철산래미안자이’가 정부의 부동산대책 전보다 1억원 떨어진 가격에 거래됐다. 기존 조정대상지역에서 투기과열지구로 새로 묶이면서 주택담보대출비율(LTV)·총부채상환비율(DTI) 한도가 40%로 낮아지는 등 금융 규제가 강화된 탓이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정보시스템에 따르면 철산래미안자이의 전용면적 84㎡가 이달 8억원(27층)에 실거래됐다. 이 주택형의 신고가는 지난 8월 9억원(16층)이었다. 올해 1월 6억5000만원에 거래되던 주택형이 2억5000만원 가량 가격이 뛴 뒤 지난 8월27일 정부의 대책으로 투기과열지구로 묶인 뒤 거래량과 호가가 떨어졌다.

이 단지는 2009년 11월 준공된 10년차 아파트다. 17개동 2072가구로 구성된 대단지다. 전용 58~166㎡로 중소형부터 대형까지 구성돼 있다. 지하철 7호선 철산역이 도보로 9분 거리에 있다.

윤아영 기자 youngmoney@hankyung.com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9.11.21(목)

카드뉴스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가성비 높은 해외 리조트 두곳
(카드뉴스) 서울 체험 관광
(카드뉴스) 아이와 함께 가는 겨울방학 여행
(카드뉴스) 노화 막는 슈퍼푸드
(카드뉴스) 비즈니스 트래블러들이 손꼽는 '가성비 갑' 여행지
(카드뉴스) 동남아 이색 체험 여행지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카드뉴스) 여행사 추천 봄 여행지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