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뉴스인사이드

얼마집

성수동 '갤러리아포레' 전세보증금 50억원 최고가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서울 성동구 성수동1가 갤러리아포레가 전세보증금 최고가를 기록했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에 따르면 갤러리아포레 전용 271.38㎡ 44층 펜트하우스 물건이 지난 11월초 전세보증금 50억원에 세입자를 찾았다. 지난 10월 국정감사 자료에서는 지난 1년간 전세보증금 최고가 단지로 40억원에 거래된 삼성동 상지리츠빌카일룸(전용 237㎡) 과 청담동 마크힐스(전용 192㎡) 를 꼽았다.

펜트하우스는 물건이 드물고 가격도 비싸, 매매는 물론이고 전세 거래도 잘 이뤄지지 않는다.

단지는 2008년 3월 분양했다. 당시 3.3㎡당 4535만원 분양가는 강남 아파트보다 높은 사상 최고가였다. 이 기록은 지난해 인근에서 분양한 아크로서울포레스트(3.3㎡당 4750만원)가 나올 때까지 9년 동안 유지됐다. 서울숲을 바라보며 한강이 가까워 조망이 우수하다. 고급 아파트를 표방한 주상복합으로 성수동 일대를 부촌으로 탈바꿈시켰다. 지드래곤과 김수현 등 인기 연예인들이 살면서 유명세를 타기도 했다.

2011년 7월 입주했다. 최고 45층 2개동 230가구로 구성됐다...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9.11.21(목)

카드뉴스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가성비 높은 해외 리조트 두곳
(카드뉴스) 서울 체험 관광
(카드뉴스) 아이와 함께 가는 겨울방학 여행
(카드뉴스) 노화 막는 슈퍼푸드
(카드뉴스) 비즈니스 트래블러들이 손꼽는 '가성비 갑' 여행지
(카드뉴스) 동남아 이색 체험 여행지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카드뉴스) 여행사 추천 봄 여행지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