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뉴스인사이드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LG 가전, 美 월풀 넘어 세계 1위 됐다 外

    LG 가전, 美 월풀 넘어 세계 1위 됐다 요즘 어두운 뉴스만 전해드렸는데, 모처럼 좋은 소식 하나 알려드립니다. LG전자의 올 상반기 생활가전 매출이 미국 월풀을 추월해 세계 1위를 기록했다고 합니다. 어려운 여건에서도 선전하고 있는 기업들이 우리의 희망입니다. 한국경제신문 7월31일자(수) ‘오늘의 뉴스’입니다. 1. LG 가전, 美 월풀 넘어 세계 1위 됐다 (1면, 3면) LG전자 생활가전의 올해 상반기 매출...

    2019-07-30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기업 이익감소 너무 가파르다 外

    기업 이익감소 너무 가파르다 어제는 코스닥지수가 4%나 떨어지는 등 증시가 폭락 장세를 연출했습니다. 한·일관계 악화 등으로 불확실성이 커진데다 기업들의 이익도 가파르게 줄고 있기 때문으로 보입니다. 시장의 공포감이 경제 위기상황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각별한 대응이 필요한 때인 것 같습니다. 한국경제신문 7월30일자(화) ‘오늘의 뉴스’입니다. 1. 기업 이익 감소 너무 가파르다 (1면, 3면) 미&mid...

    2019-07-29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자영업자 두 번 울리는 건강보험료 外

    자영업자 두 번 울리는 건강보험료 7월의 마지막 주이자, 8월의 첫번째 주를 맞습니다. 상당수 기업들이 이번주 여름 휴가로 공장가동을 중단하거나, 휴업하는 경우가 많은 것 같습니다. 휴식을 즐기며 재충전하는 한 주가 되길 바랍니다. 한국경제신문 7월29일자(월) ‘오늘의 뉴스’입니다. 1. 자영업자 두 번 울리는 건강보험료 (1면, 3면) ‘실제 번 소득만큼만 건강보험료를 매겨달라.’ 요즘 이렇...

    2019-07-28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고연봉 직장인 소득세 올린다 外

    고연봉 직장인 소득세 올린다 이번 주말은 늦은 장맛비가 내린다는 예보입니다. 눅눅한 휴일이 되겠지만, 마음만은 상쾌한 나날 보내시기 바랍니다. 한국경제신문 7월26일자(금) ‘오늘의 뉴스’입니다. 1. 고연봉 직장인 소득세 올린다 (1면, 3-4면) 내년부터 고소득 직장인들은 소득세를 더 내야 할 것 같습니다. 정부는 이 같은 내용의 세법 개정안을 확정해 입법예고했습니다. 세입 기반 확충의 타깃으로 고소득 직장인을 ...

    2019-07-25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화이트리스트 韓 배제, 동북아 안보협력 위협” 外

    “화이트리스트 韓 배제, 동북아 안보협력 위협” 우리를 둘러싼 국제정세가 심상치 않습니다. 러시아와 중국은 자국 공군기들이 그제 독도 영공과 주변을 도발한 것을 부인하고 있고, 일본은 “독도는 우리 땅인데 왜 한국이 대응하느냐”며 항의하고 있습니다. 미국은 이에대해 모호한 태도를 보이고 있습니다. 한반도에서 열강이 각축을 벌였던 구한말이 생각날 정도입니다. 정신 바짝 차려야겠습니다. 한국경제신문 7월...

    2019-07-24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기업 옥죄는 '규제 공무원' 확 늘었다 外

    기업 옥죄는 ‘규제 공무원’ 확 늘었다 러시아와 중국 공군기가 어제 오전 우리나라 독도 영공과 방공식별구역(KADIZ)을 무단 침범했습니다. 외국 군용기가 우리 영공을 침범한 것은 1953년 정전협정 이후 처음입니다. 일본과 대립하고 있는 와중에 러시아와 중국까지 도발했습니다. 튼튼한 안보태세가 어느 때보다 절실해 보입니다. 한국경제신문 7월24일자(수) ‘오늘의 뉴스’입니다. 1. 기업 옥죄는 &...

    2019-07-23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소득은 줄었는데 건보료는 두 배…” 은퇴자들 한숨 外

    "소득은 줄었는데 건보료는 두 배…” 은퇴자들 한숨 일본의 참의원 선거가 끝났지만, 한·일간 갈등은 해결될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습니다. 서로에 대한 비난 공방이 가열되면서 악화일로를 걷고 있습니다. 우리 경제와 기업들에 피해가 더 커지지 않도록 하는 외교역량이 어느 때 보다 절실한 때인 것 같습니다. 한국경제신문 7월23일자(화) ‘오늘의 뉴스’입니다. 1. “소...

    2019-07-22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1등 기업' 삼성이 흔들린다 外

    ‘1등 기업’ 삼성이 흔들린다 7월의 네번째주 월요일이자 중복(中伏)입니다. 올해는 예년에 비해 무더위가 극심하지 않아 다행입니다. 그렇더라도 더위를 이길 건강식 챙겨드시고 더욱 힘내시기 바랍니다. 한국경제신문 7월22일자(월) ‘오늘의 뉴스’입니다. 1. ‘자부심·조직력·1등 정신’ 사라진 삼성 (1면, 3면) 국내 간판기업 삼성을 걱정하는 목소리...

    2019-07-21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한은 3년1개월만에 전격 금리인하 外

    한은 3년1개월만에 전격 금리인하 한국은행이 어제 기준금리를 전격적으로 내렸습니다.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도 0.3%포인트나 낮췄습니다. 그만큼 경제전망을 어둡게 본다는 의미인데요, 모든 면에서 대비가 필요할 것 같습니다. 한국경제신문 7월19일자(금) ‘오늘의 뉴스’입니다. 1. 한은 3년1개월만에 전격 금리인하 (1면, 3면) 한국은행이 18일 기준금리를 연 1.75%에서 연 1.50%로 전격 인하했습니다. 시장...

    2019-07-18

  •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强대强' 치닫는 韓·日…기업들은 속 탄다 外

    ‘强대强’ 치닫는 韓·日…기업들은 속 탄다 오늘은 제 71주년 제헌절입니다. 헌법의 의미와 준법정신을 새기는 하루가 됐으면 합니다. 한국경제신문 7월17일자(수) ‘오늘의 뉴스’입니다. 1. ‘强대强’ 치닫는 韓·日…기업들은 속 탄다 (1면, 4-5면) 한·일 갈등이 본격화한 후 속만 태우고 있는 기업인들이 적지...

    2019-07-16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