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스타+

'담보' 성동일 "국민아빠? 하지원 친딸이면 얼마나 좋을까"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배우 성동일이 하지원의 '아빠' 역을 연기한 소감을 밝혔다. 지난 24일 서울 용산구 CGV아이파크몰에서 영화 '담보'(강대규 감독)의 언론시사회 및 온라인 컨퍼런스가 진행됐다. 성동일은 "'담보'의 아빠가 제일 힘들었다. 아이의 성장기인데, 제게는 자식 셋 같은 느낌"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동안 했던 '개딸' 아빠와는 달랐다. 아기때부터 고등학생, 성인이라 키우는 맛이 있었다. 하지원이라는 배우가 친딸이면 얼마나 좋을까"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담보'는 인정사정 없는 사채업자 '두석'(성동일)과 그의 후배 '종배'(김희원)가 떼인 돈을 받으러 갔다가 얼떨결에 9살 '승이'를 담보로 맡아 키우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여기에 전작 '하모니'로 사람에 대한 따뜻한 통찰력을 입증하며 수많은 관객의 가슴에 깊은 울림을 안겼던 강대규 감독이 다시 한번 섬세한 연출력을 발휘했다. 성동일은 "올해 들어 가장 편안하게 ...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10.21(수)

카드뉴스

(카드뉴스) 번아웃증후군의 모든것
(카드뉴스) 재택근무 5가지 노하우
(카드뉴스) 포스트 코로나 유망 비지니스
(카드뉴스) '미각중독' 벗어나야 다이어트 성공한다
(카드뉴스) '코로나19' 이후 가볼만한 국내 여행지는?
[카드뉴스]
(카드뉴스) 부모님 건강 체크 리스트
(카드뉴스) 코로나19에 대해
(카드뉴스) '홈케어 서비스' 들어보셨나요
(카드뉴스) 심장질환 증상과 예방법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