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뉴스인사이드

취재 뒷 얘기

최근 10년 사이 변한 글로벌 정세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이명지 한경비즈니스 기자) 뉴 밀레니엄 그 후 20년, 국제 뉴스 분야에서 가장 눈에 띄는 것은 중국의 세력 확장이다. 2010년대만 해도 신흥 경제 대국으로 주목받던 중국은 이제는 미국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G2’로 성장했다.

2010년 한경비즈니스가 실시한 ‘뉴 밀레니엄 10년을 말하다’에서 3위는 ‘차이나 신드롬’이었다. 2020년에는 ‘미·중 무역 분쟁과 신냉전의 시작’이 1위를 기록하며 중국이 미국과 함께 글로벌 정세에 막대한 영향을 미치는 국가로 성장했다는 것을 증명했다. ‘차이나 신드롬’도 7위에 올라 세계 경제에서 중국이 차지하는 영향력이 여전히 높다는 것을 알려줬다.

반면 국제 정세에서 유럽의 영향력은 상당히 축소됐다. 2010년 ‘거대 유럽연합(EU)의 탄생과 유로화 경제권 부상’이 3.9%로 7위를 차지했지만 2020년 조사에서는 10위권 밖으로 밀...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02.27(목)

카드뉴스

(카드뉴스) 가성비 높은 해외 리조트 두곳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카드뉴스) 서울의 문화예술 명소
(카드뉴스) 여행사 추천 봄 여행지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도성 밖 문화유산
(카드뉴스) 유럽 베스트 6 여행지
(카드뉴스) 한국관광공사가 추천하는 온천 명소
(카드뉴스) 비즈니스 트래블러들이 손꼽는 '가성비 갑' 여행지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