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카카오톡 상담하기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취재 뒷 얘기

최근 10년 사이 변한 글로벌 정세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이명지 한경비즈니스 기자) 뉴 밀레니엄 그 후 20년, 국제 뉴스 분야에서 가장 눈에 띄는 것은 중국의 세력 확장이다. 2010년대만 해도 신흥 경제 대국으로 주목받던 중국은 이제는 미국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G2’로 성장했다. 2010년 한경비즈니스가 실시한 ‘뉴 밀레니엄 10년을 말하다’에서 3위는 ‘차이나 신드롬’이었다. 2020년에는 ‘미·중 무역 분쟁과 신냉전의 시작’이 1위를 기록하며 중국이 미국과 함께 글로벌 정세에 막대한 영향을 미치는 국가로 성장했다는 것을 증명했다. ‘차이나 신드롬’도 7위에 올라 세계 경제에서 중국이 차지하는 영향력이 여전히 높다는 것을 알려줬다. 반면 국제 정세에서 유럽의 영향력은 상당히 축소됐다. 2010년 ‘거대 유럽연합(EU)의 탄생과 유로화 경제권 부상’이 3.9%로 7위를 차지했지만 2020년 조사에서는 10위권 밖으로 밀려났다. 신흥 경제 대국으로 주목받던 브릭스(BRICS : 브라질·러시아·인...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10.21(수)

카드뉴스

[카드뉴스]
(카드뉴스) '홈케어 서비스' 들어보셨나요
(카드뉴스) 번아웃증후군의 모든것
(카드뉴스) 심장질환 증상과 예방법
(카드뉴스) 재택근무 5가지 노하우
(카드뉴스) 코로나19에 대해
(카드뉴스) '코로나19' 이후 가볼만한 국내 여행지는?
(카드뉴스) '미각중독' 벗어나야 다이어트 성공한다
(카드뉴스) 포스트 코로나 유망 비지니스
(카드뉴스) 부모님 건강 체크 리스트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