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뉴스인사이드

스타+

박하선 '첫 번째 아이' 캐스팅, 2년 만에 스크린 복귀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박하선 '첫 번째 아이'로 워킹맘 비애 전해
출산 후 올해 여름 복귀한 박하선
생활 밀착 연기 기대감 UP

박하선이 '첫 번째 아이'로 2년 만에 스크린에 복귀한다.

13일 박하선 소속사 키이스트 측은 "영화 '첫 번째 아이' 주인공으로 박하선이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2017년 영화 '청년경찰'에서 '메두사'라는 별명을 가진 경찰대학 신입생 훈련단장 주희 역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던 박하선이 이번엔 어떤 연기를 선보일지 기대가 쏠린다.

'첫 번째 아이'는 육아휴직 후 복직한 여성의 고군분투기를 담았다. 박하선이 분하는 이정아는 대한민국의 평범한 30대로, 의류 회사의 대리이자 회사원 박우석(오동민)의 아내, 생후 14개월 아기 박서윤의 엄마다. 복직 후 정아는 각박한 현실 앞에서 혼란스러움을 느끼고, 일과 육아 모두 잘해내고 싶지만 여성에게 당연시 부가되는 육아의 무게에 짓눌리게 된다.

박하선 역시 출산 후 올해 여름 채널A '평일 오후 3시의 연인'을 통해 복귀했던 만큼, ...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20.01.18(토)

카드뉴스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카드뉴스) 유럽 베스트 6 여행지
(카드뉴스) 도성 밖 문화유산
(카드뉴스) 한국관광공사가 추천하는 온천 명소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여행사 추천 봄 여행지
(카드뉴스) 비즈니스 트래블러들이 손꼽는 '가성비 갑' 여행지
(카드뉴스) 서울의 문화예술 명소
(카드뉴스) 가성비 높은 해외 리조트 두곳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