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뉴스인사이드

JOB가이드

마이스기업 '빅2' 코엑스 vs 킨텍스...어디에 입사할까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공태윤 산업부 기자) 국내 최대규모의 마이스(MICE: 기업회의·포상관광·컨벤션·전시회)산업의 ‘빅2’인 서울의 코엑스와 경기도의 킨텍스가 신입사원을 뽑고 있다.

채용규모는 많지 않다. 킨텍스는 일반 사무직 6명, 기술(건축)직 1명을 뽑는다. 코엑스도 채용규모를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지만 비슷한 규모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채용절차는 차이가 난다. 우선 서류전형이 다르다. 코엑스는 서류전형을 통해 인공지능(AI)면접을 실시하지만, 킨텍스는 서류전형 없이 서류접수자 모두에게 필기시험 응시 기회를 제공한다.

필기시험도 두 기관이 다르다. 코엑스는 논술형 문제를 출제한다. 코엑스 관계자는 “사회 주요 이슈사항에 대한 지원자의 의견을 묻는 시험”이라며 “지원자의 전략적 사고, 논리력 등 종합적 사고력을 평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킨텍스는 인·적성검사(30점)...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9.11.20(수)

카드뉴스

(카드뉴스) 가성비 높은 해외 리조트 두곳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동남아 이색 체험 여행지
(카드뉴스) 비즈니스 트래블러들이 손꼽는 '가성비 갑' 여행지
(카드뉴스) 여행사 추천 봄 여행지
(카드뉴스) 아이와 함께 가는 겨울방학 여행
(카드뉴스) 서울 체험 관광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카드뉴스) 노화 막는 슈퍼푸드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