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뉴스인사이드

스타+

부패 공권력·머니 게임·뺑소니…한국사회 민낯, 스크린 속으로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악질경찰’ ‘돈’ ‘우상’ 20일 개봉
봄 시즌 흥행몰이

각양각색의 한국 영화 세 편이 20일 나란히 개봉한다. 드라마 ‘악질경찰’, 범죄물 ‘돈’, 스릴러 ‘우상’이다. 총제작비 60억~99억원으로 투자 규모 측면에서 중급 영화들이다. 이선균 한석규 설경구 류준열 등 연기력을 인정받은 배우들이 출연했다.

이정범 감독의 ‘악질경찰’은 안산 단원경찰서 소속 악질경찰이 비리 기업가의 음모에 휘말리면서 벌어지는 범죄극이다. 주인공 조필호(이선균 분)는 사실상 경찰이 아니라 범죄자다. 하수인 기철(정가람 분)을 시켜 금전출납기를 털고, 급기야 경찰 압수창고에까지 마수를 뻗는다. 그러나 기철이 원인 모를 폭발사고로 숨지고, 조필호는 용의자로 지목된다. 이때 조필호는 자신보다 더 악질인 경찰과 검찰로 인해 피살 위기에 내몰린다. 여기서 조필호는 세월호 침몰 사고로 친구를 잃은 소녀와 얽히면서 심경의 변화를 겪는다. 세월호 사건을 다룬 첫 상업영...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9.04.25(목)

카드뉴스

(카드뉴스) 도성 밖 문화유산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카드뉴스) 서울의 문화예술 명소
(카드뉴스) 비즈니스 트래블러들이 손꼽는 '가성비 갑' 여행지
(카드뉴스) 여행사 추천 봄 여행지
(카드뉴스) 한국관광공사가 추천하는 온천 명소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카드뉴스) 유럽 베스트 6 여행지
(카드뉴스) 가성비 높은 해외 리조트 두곳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