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뉴스인사이드

취재 뒷 얘기

조재연은 다를까... 대법관들 '스타일' 구기는 자리된 법원행정처장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이인혁 지식사회부 기자) 11일 조재연 대법관이 신임 법원행정처장으로 취임합니다. 안철상 법원행정처장이 취임한 지 1년도 채 안 돼 물러나면서 법원행정처장들이 3연속 단명하는 기록을 세웠습니다. 직전 김소영·고영한 전 처장도 2년 근무를 채우지 못했습니다.

법원행정처장은 정해진 임기는 따로 없지만 통상 2년가량 근무해왔던 것이 관례입니다. 역대 24명의 법원행정처장 중 나머지 19명은 모두 2년 넘게 재직했습니다. 최근 잇달아 2년 미만 법원행정처장이 쏟아진 것은 그야말로 이례적인 일입니다.

안철상 대법관이 처장에서 물러난 것은 검찰의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 수사를 둘러싸고 김명수 대법원장과 의견 충돌이 있지 않았나 하는 분석이 나옵니다.

안 처장은 김 대법원장이 대법관으로 임명 제청했고, “법원행정처 쇄신의 적임자”라는 평가를 받으며 김명수 사법부의 초대 법원행정처장을 맡은 인물입니다.

하지만...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9.03.20(수)

카드뉴스

(카드뉴스) 한국관광공사가 추천하는 온천 명소
(카드뉴스) 가성비 높은 해외 리조트 두곳
(카드뉴스) 비즈니스 트래블러들이 손꼽는 '가성비 갑' 여행지
(카드뉴스) 관광전문 에디터가 선정한 매력적인 실내 여행지
(카드뉴스) 서울의 문화예술 명소
(카드뉴스) 서울 성지 순례길
(카드뉴스) 유럽 베스트 6 여행지
(카드뉴스) 정겨운 경기도 이색 골목길
(카드뉴스) 남해안 걷기 여행
(카드뉴스) 도성 밖 문화유산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