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뉴스 뒤의
뉴스

중국 증시 이번엔 오를까? 반등 놓고 갑론을박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강영연 증권부 기자) 미국과의 무역전쟁 여파로 중국 증시 하락세가 가팔라지며 한국 투자자들의 걱정도 커지고 있다. 중국 증시와 동조화(커플링)된 한국 증시도 따라 주저앉고 있어서다. 중국 정부가 인프라 투자 방안과 함께 위안화 가치 하락을 막기 위한 정책을 시행했지만 증시 반등으로 이어질지에 대해선 의견이 엇갈리고 있다.

6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74.22포인트(2.74%) 오른 2779.37에 마감했다. 이날 반등하긴 했지만 전날 29개월만에 최저치를 기록하는 등 하락세는 뚜렷하다. 1월 24일 전고점과 비교하면 20% 넘게 떨어졌다. SK증권에 따르면 지난 4월 6.27위안까지 떨어졌던 달러당 위안화 환율도 6.80위안을 넘어섰다.

중국 증시와 한국 증시 동조화 현상으로 코스피지수 약세도 지속되고 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코스피지수와 상하이종합지수 간 상관계수(최근 3개월)는 7일 종가기준으로 0.95로 연중최고치를 경신했다. 상관계수...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10.18(목)

카드뉴스

(카드뉴스) 2018 은행권 잡콘서트
(카드뉴스) 경유 항공권으로 두 나라 다니는 스톱오버(stopover) 여행
(카드뉴스) 자연이 내준 '힐링 놀이터'
(카드뉴스) 먼저 닿는 가을 단풍길
(카드뉴스) 호텔만의 시그니처 향
(카드뉴스) 수확이 있는 여행
(카드뉴스) ‘탐’하고 싶은 제주의 여행지
(카드뉴스) 동남아 '한 달 살기' 여행명소 4곳
(카드뉴스) 중국서 맛난 음식 먹는 비결
(카드뉴스) '낭만의 절정' 노르웨이지안 크루즈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