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정치 In

이재명 "인터뷰 하다 딴 얘기하면 끊어버릴 것"이라더니 결국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MBC 인터뷰서 인이어 빼고 스캔들 질문 '원천봉쇄'
JTBC 인터뷰선 입장 번복도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경기도지사 당선인이 여배우 김부선과 스캔들에 대한 질문을 자체적으로 차단한 것으로 보여진다.

13일 MBC의 6.13 지방선거 개표 방송 '선택 2018'에서 이재명은 밤 11시 20분경 당선 확실시된 후 인터뷰를 했다.

기자가 "선거 막판까지 어려움을 겪으셨다"며 김부선과 스캔들을 내포한 질문을 하자 이재명 당선인은 "잘 안들린다"며 "열심히 하도록 하겠다"고 인이어를 빼고 인터뷰를 끝냈다.


이재명 당선인은 JTBC 뉴스룸 6.13 지방선거 특집방송 '대전환 한반도, 우리의 선택' 인터뷰에서도 말을 번복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 당선인은 "저는 우리 국민이 스스로 삶을 바꾸기 위해 만든 그런 도구"라며 "제가 책임져야 할 부분들에 대해 확고하게 책임지도록 노력하겠다"고 인터뷰를 했다.

JTBC 앵커는 "책임질 부분이 있으면 책임을 지겠다고 했다"며 어떤 책임에 대한 이야기인지 묻자 이 당선인은 "어떤 책임이요?", "그런 말 한 적 없다"고 선을 그었다.

이어 앵커는 "스튜디오에서 보고 있었다"라고 하자 "그런적 없다. 책임질 부분이 있으면이라고 가정해 말한 적 없다"고 대답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재명 당선인은 JTBC 인터뷰 이후 대변인을 불러 중단을 지시했으나 대변인이 MBC까지 인터뷰를 부탁하자 "엉뚱한 질문을 자꾸 해서 안돼"라며 "인터뷰 하다 딴 얘기하면 그냥 끊어버릴 거야. 예의가 없어"라고 불쾌한 기색을 드러냈다고 전해졌다.

이 당선인은 '형수 욕설 음성 파일'부터 '김부선 스캔들'까지 각종 비방·폭로 등 총공세를 떨쳐내고 압도적 승리를 거머쥐었다. 그는 "국민들이 근거 없는 네거티브, 흑색선전에 흔들리지 않을 거라고 확신했다"라고 심경을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newsinfo@hankyung.com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08.22(수)

카드뉴스

(카드뉴스) 요르단 페트라
(카드뉴스) 국내 레저관광지 10곳
(카드뉴스) 나이아가라를 즐기는 4가지 방법
(카드뉴스) 울릉도에 가보셨나요?
(카드뉴스) 크로아티아 자그레브 버킷리스트
(카드뉴스) 꼭 가볼만한 습지 5선
(카드뉴스) 좋은 부부 여행지
(카드뉴스) 별여행 명소
(카드뉴스) 기사단이 지배했던 지중해 섬나라 몰타
(카드뉴스) 세계 7대 불가사의 ‘타지마할’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