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뉴스 뒤의
뉴스

대구 청약 단지 또 평균경쟁률 100대1 이상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선한결 건설부동산부 기자) 청약시장 열기가 뜨거운 대구에서 또 평균 경쟁률 100대 1을 넘긴 단지가 나왔습니다.

27일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포스코건설이 지난 25일 대구 달서구 본리동에 분양한 ‘달서 센트럴 더샵’의 청약 평균 경쟁률이 평균 105.39대 1을 기록했습니다. 219가구(특별공급 제외)에 2만3080명이 청약해 전 주택형이 1순위 마감했습니다. 최고 경쟁률은 전용면적 72㎡형에서 나왔는데요. 108가구 공급에 1만7399명이 몰려 161.1대 1 경쟁률을 냈습니다. 지난 23일 특별공급 청약에서는 159가구 모집에 721명이 청약해 평균 4.5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합니다. 성당보성아파트를 재건축해 인근에 달서구청과 각종 대형마트 등 편의시설이 풍부하다는 평가입니다.

대구는 최근 재개발 재건축 단지를 필두로 청약 열기가 뜨겁습니다. 이달 분양한 7개단지 중 6개 단지가 순위 내 마감에 성공했죠. 지난 24일 분양한 ‘대구 연경 대광로제비앙’, ‘대구 안심 시티프라디움’은 각각 1순위 평균 16.15대 1, 4.81대 1 경쟁률을 내며 청약을 마쳤습니다. 이달 초 북구 연경동에서 각각 청약을 받은 ‘대구 연경 금성백조 예미지’와 ‘연경지구 우방아이유쉘’도 1순위 청약에서 각각 17.5대 1, 7대 1 경쟁률을 내며 1순위 마감했고요. 지난 18일 1순위 청약을 받은 ‘대구 국가산단 반도유보라 3.0’는 일부 주택형이 2순위로 넘어갔습니다.

대구는 신규 주택 수요에 비해 공급이 적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설명입니다. 통계청에 따르면 대구에는 2016년 기준 20년 이상 된 노후 아파트가 전체 가구수의 38%를 차지합니다. 올해 입주 물량도 급감했습니다. 올해 대구 입주 예정 물량은 1만984가구로 작년(2만2224가구) 대비 절반 수준에 그칠 예정입니다. 최근 2년간 분양물량은 1만 가구 수준에 그칩니다. 교통·교육·편의시설 등이 풍부한 입지의 재개발·재건축 단지가 인기를 끄는 이유입니다.

박원갑 국민은행 WM스타자문단 부동산수석위원은 “대구는 교육 등으로 인한 도심 배후 수요가 탄탄한 편”이라며 “최근 주택시장 동향이 혼조세라 기존 주택을 매입했다가는 손해를 볼 수 있다는 걱정을 하는 이들이 비교적 안전자산으로 통하는 분양시장에 관심을 돌리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끝) /always@hankyung.com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06.18(월)

카드뉴스

(카드뉴스) 한국의 대학 연구실
(카드뉴스) 한국과학 현실은...
(카드뉴스) 한국의 과학자들
(카드뉴스) 그림 안에 있는 느낌 조지아
(카드뉴스) 무더위와 함께 시작된 생수전쟁
(카드뉴스) 6월 체크해야 할 채용 박람회
(카드뉴스) 하늘에서 본 하와이
(카드뉴스) 유통업계 상품 다이어트
(카드뉴스) '채용비리' 특명 '은행 고시' 부활하라!
(카드뉴스) 한일 취업전쟁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