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뉴스 뒤의
뉴스

펀드매니저들 "반도체 랠리 다음이 안 보인다"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최만수 증권부 기자) “삼성전자가 무너지면 코스피 랠리도 끝입니다. 반도체 호황의 바통을 이어받을 다음 주자가 안보여요.”

최근 여의도 증권가 펀드매니저들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지난 2년 간 국내 증시의 랠리를 이끌었던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가 흔들리고 있기 때문이다. 모건스탠리, UBS 등 외국계 투자은행(IB)들이 “반도체 호황이 막바지에 도달했다”는 전망을 내놓은 이후 삼성전자의 주가는 석달 새 20% 넘게 떨어졌다.

주식이 오르고 떨어지는 것은 늘 반복되는 일이다. 하지만 펀드매니저들의 고민은 그 다음에 있다. “반도체가 불황의 늪에 빠졌던 2010년에는 자동차, 조선, 철강 등이 바통을 이어 받으며 증시를 떠받쳤지만 지금은 마땅한 후보가 없다”는 게 펀드매니저들의 전언이다. 현대자동차는 8년 만에 최악의 실적을 냈고 조선, 해운 업종은 성한 기업들이 별로 없다. 철강, 가전업계는 ...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02.20(화)

카드뉴스

(카드뉴스) 쇼팽이 사랑한 조국, 쇼팽을 사랑하는 폴란드
(카드뉴스) 겨울 서해 낭만의 길
(카드뉴스) 포르투갈 리스본의 매력
(카드뉴스) 물과 불이 공존하는 땅, 아이슬란드
(카드뉴스) ‘취향 저격’ 동네 서점
(카드뉴스) 컨버터블의 세계
(카드뉴스) 터키 동부 국경도시 도우 베야짓
(카드뉴스) 작은 지구, 호주
(카드뉴스) 겨울 가볼만한 길 9選
(카드뉴스) 베트남 중부 다낭 여행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