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건강

지구반대편까지 뻗어가는 의료한류…우리들병원 기술 배우러 37개 나라서 방문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청담 우리들병원(병원장 배준석)이 의료 한류를 이끌고 있다. 국내외 척추 전문의를 대상으로 한 교육 프로그램에 참여하기 위해 37개 나라 367명의 전문의가 한국을 찾았다.

우리들병원은 2004년부터 지난해까지 14년 간 95회 열린 미스코스 프로그램에 37개국 367명의 척추전문의가 참여했다고 13일 발표했다. 미스코스는 최소침습 척추 기술을 교육하는 프로그램이다. 이 프로그램 외에 1년 장기 펠로우십, 트레이닝 등 별도 코스에 참가하기 위해 736명의 전문의가 이 병원을 찾았다.


미국 독일 등 의료 선진국은 물론 세계 각국에서 의사들이 찾고 있다. 최근에는 지구 반대편에서 1박2일의 장거리 비행을 감수하고 나이지리아, 브라질, 아르헨티나, 이스라엘 등의 의사들이 교육에 참여했다.

지난해부터 미국에서는 내시경 디스크 치료법에 의료보험 혜택을 주기로 하면서 관심이 커지고 있다. 내시경 디스크 치료법은 이상호 우리들병원 회장이 개...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11.17(토)

카드뉴스

(카드뉴스) 가을 제주
(카드뉴스) 라오스의 450년 수도 비엔티안
(카드뉴스) 중국서 맛난 음식 먹는 비결
(카드뉴스) 수확이 있는 여행
(카드뉴스) '낭만의 절정' 노르웨이지안 크루즈
(카드뉴스) 호텔만의 시그니처 향
(카드뉴스) 얼리버드 여행 꿀팁
(카드뉴스) 11~12월 연차쓰는 겨울휴가지
(카드뉴스) 가을에 걷기 좋은 길 4선
(카드뉴스) 가을동화 만드는 가을축제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