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취재 뒷 얘기

동부그룹 계열사들이 DB로 이름을 바꾼 까닭은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김진수 건설부동산부 기자) 지난해 하반기 동부그룹 계열의 동부생명이 DB생명으로, 동부화재도 DB손해보험 등으로 이름을 바꿨습니다. DB가 ‘동부’의 약자인 것 같은데 사명을 바꾼 이유가 뭘까요.

그룹의 정체성을 재정립하고 쇄신하기 위해서라는 게 표면적 이유네요.하지만 여기에는 동부그룹의 역사가 배경에 깔려 있습니다. 김준기 전 동부그룹 회장은 고려대 재학 중이던 1969년 미륭건설(자본금 2500만원)을 설립했습니다. 미륭건설이 중동 건설시장에서 성과를 내면서 사명을 동부건설로 바꿨습니다. 동부그룹의 모태는 동부건설입니다.

이후 울산석유화학 동진제강 등을 인수해 동부그룹은 2000년 재개 순위 10위까지 올랐습니다. 하지만 전반적인 실적 부진과 건설업 침체 및 미분양 등의 여파로 동부건설은 2014년 12월 만기 도래한 790억원의 금융권 부채를 갚지 못해 법정관리(기업회생절차)에 돌입합니다.

2016년10월 법정관...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8.12.14(금)

카드뉴스

(카드뉴스) 라오스의 450년 수도 비엔티안
(카드뉴스) 이색책방으로 가는 여행
(카드뉴스) 가을에 걷기 좋은 길 4선
(카드뉴스) 가을동화 만드는 가을축제
(카드뉴스) 서울의 힐링명소, 도심 속 숲
(카드뉴스) 얼리버드 여행 꿀팁
(카드뉴스) 가을 제주
(카드뉴스) 11~12월 연차쓰는 겨울휴가지
(카드뉴스) 겨울에 가기 좋은 음식 테마 박물관
(카드뉴스) 日 겨울여행지 4選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