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SNS 인기기사

뉴스인사이드

뉴스 뒤의
뉴스

대한민국 치킨의 사회적 지위...치느님 '백일야화'에서 `올린 놈, 내린 놈, 눈치보는 놈`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김보라 생활경제부 기자) 닭의 수난시대다. AI(조류 인플루엔자) 얘기가 아니다. 국민 간식을 넘어 주식이 된 ‘치느님’ 얘기다. BBQ가 8년 만에 치킨값을 올렸다가 16일 다시 원상복구했다. 처음 치킨값을 올리겠다고 한 지 100일만이다. 그 동안 무슨 일이 있었는지, 왜 소비자들이 ‘치킨값 2만원 시대’를 순순히 받아들이지 못하는지를 정리해 봤다.

○갈팡질팡 ‘혼돈의 100일’

치킨값 이슈는 지난 3월부터 시작됐다. 8년 만에 가격 인상을 결정한 BBQ, 이를 윽박지른 농림축산식품부, 인상방침을 철회하는듯 하다가 한달 만에 예정대로 10% 가격을 올린 BBQ, 여론을 요리조리 살피다가 뒤따라 가격 인상을 결정한 교촌치킨, 대한양계협회의 가격 인상 치킨업체에 대한 불매운동 선포, 1년간 치킨 한마리당 550원씩 광고비를 걷겠다는 BBQ, 공정거래위원회가 ‘갑질’을 손보겠다고 나서자 한시적 가격인...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7.10.23(월)

카드뉴스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