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원 로그인

오늘의 내운세 공지사항 독자 게시판 자주하는 질문

서비스 이용문의

02-360-4000 (평일 9시~18시)

뉴스인사이드

性속의 경제史

(性속의 경제史) 동성애에 빠진 로마의 네로

글자작게 글자크게 인쇄 목록으로

성정 짐작 어려운 심미주의자.... '정치 잘했다' 색다른 평가도

(정화담·성풍속연구가) 미시마 유키오가 동성연애자였다는 주장이 다시 제기됐다. 미시마 유키오는 <금각사>라는 소설로 유명해진 작가지만 할복자살로도 더욱 유명해진 일본의 군국주의 작가다. 미시마 유키오는 일본의 작가중 대표적인 심미주의 작가다. 그가 군국주의를 찬미하고 천황제 부활을 주장하며 ‘일본이여 일어나라’며 긴 일본도로 자신의 배를 갈라 자살했을 때 그는 어떤 심리상태였을까.

금각사는 한 불구 동자승의 어린 눈을 빌려 금각사라는 놀라우리만큼 아름다운 절(누각)에 대한 최대의 찬사를 보낸 작품이다. 미시마 유키오의 다른 작품들은 모두 금각사의 연장선상에 있다. 언젠가 그의 <끝>이라는 작품에 대해 잠깐 말한 바 있지만 그의 작품은 철두철미하게 소멸해가는 것의 미학으로 가득 차있다. 불을 지르고 그 불 속에서 자신도 철저하게 도취해 죽어가는 것을 꿈꾸는 금각사의 동자승은 바로 미...

뉴스인사이드 최신 글

오늘의 신문 - 2019.01.21(월)

카드뉴스

(카드뉴스) 낭만에 젖고 예술에 물드는 대만
(카드뉴스) 노화 막는 슈퍼푸드
(카드뉴스) 남해안 걷기 여행
(카드뉴스) 겨울철 걷기좋은 길 6選
(카드뉴스) 아이와 함께 가는 겨울방학 여행
(카드뉴스) 이탈리아·독일·영국 쇼핑여행 명소
(카드뉴스) 호텔 설연휴 프로모션
(카드뉴스) 동남아 이색 체험 여행지
(카드뉴스) 서울 체험 관광
(카드뉴스) 경북의 9대 관광명소

스타+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로그인 가입안내

팝업 닫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서비스입니다.

유료회원은 현재 구독기간 동안만 열람 가능합니다.
무료회원은 1일치 결제(800원) 후 열람 가능합니다.
일 단위 결제시 결제일자의 신문만 열람 가능합니다.
결제내역은 마이페이지-결제내역조회 에서 확인해주세요.

확인 1일 결제 1개월 결제

팝업 닫기